이번 겨울 날씨가 들쑥날쑥 하지만 kream으로 준비

겨울이 되기는 했는데 참 애매한 날씨가 지속되고 있죠? 엊그제는 기온이 20도까지 올라가는 곳도 있으니 이게 도대체 겨울인지 봄인지 헷갈릴 정도라고 합니다 심지어 저기 밑에 지역은 개나리가 핀곳도 있다고 하네요 이 처럼 날씨가 들쑥날쑥 한데 어떤 옷을 사야 될지 고민이 된다면 KREAM으로 준비를 하는 것도 나쁘지 않습니다

날씨와 옷들

겨울이 짧은 것 같은데 어떤 옷을 준비해야 될까?

주변에서 이런 이야기가 심심치 않게 들려 옵니다 “이번 겨울이 짧으니깐 굳이 롱패딩을 사야되나?” 참 온도에 따라서 옷에 대한 트렌드가 변화가 되는 것은 당연하다고 생각을 하지만 적당히 변해야 하는데 말이죠 하루 하루 옷을 고르기가 어렵습니다 롱패딩을 찾아 봐도 이번 겨울이 춥지 않다고 이야기를 하는 어떤 기사를 보게 되면 괜시리 구매에 대해서 머뭇 거리게 되는데요 저 또한 마찬가지로 이번에는 가볍게 입기로 마음을 먹었습니다

12월 중순이 되어도 영상인 기온들을 보면서 뭐 짧은 패딩 하나는 괜찮을 것 같아서 하나 구매도 하였는데 나름 만족을 하고 있는데요 앞으로도 이렇게 기온이 왔다가 갔다가 하면은 점차 시즌별로 옷을 고르기 보다는 보편화 된 패션들만 아마도 입지 않을까 생각이 되네요 그럼 이게 또 뭐가 문제냐? 개성이 사라지게 되죠 물론 홍대만 가더라도 추워도 무조건 반판을 입는 분들이 많이 있습니다

이런 분들을 제외 하고는 직장인 포함 대학생들 까지도 일반적인 패션을 추구를 할 수 밖에 없는 것이죠 작년에 기억이 나실지 모르겠지만 11월만 되어도 엄청 추웠습니다 바람이 옷을 뚫을 정도라고 느껴질 정도였죠 하지만 지금만 보더라도 2월까지만 아마 추울 것이고 3월 부터는 또 봄 날씨가 됩니다 저도 이런 패턴이 지속 된다고 생각을 했을 때 우선 옷 정리 부터 해야 될것 같더라구요

주변에 동대문에서 트렌드에 민감한 친구가 한 명이 있는데 이 친구도 원단도 지금 선뜻 주문을 하기가 어렵다고 합니다 여름도 마찬가지로 애매한 더위가 지속이 되기도 하고 봄은 겨우 1달 정도 밖에 안되니 심혈을 기울여서 만든 옷이라고 해도 하도 판매가 어려워서 결국 아울렛에다가 전부 납품을 한다고 합니다 이 처럼 저만 고민인게 아닙니다 모두가 어쩔줄을 몰라하는 상황이 되었죠

그러면 이런 들쑥날쑥한 날씨에는 KREAM으로 준비가 되나?

결론만 말씀 드리자면 되기는 됩니다 하지만 이게 왜 KREAM에서 사야 되는지를 알아야 합니다 분명 새로운 시즌들이 찾아오게 되면 어김없이 우리는 새로운 제품을 구입을 합니다 진짜 우리 모두가 트렌드에 민감 하잖아요 예를 하나 들어볼까요? 지금 롱패딩을 입고 다니면 시대와 거리가 먼 사람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이게 말이 되나요? 거의 7년 동안 입어도 창피하지 않을 정도의 패션이고 무난하고 편했는데 이제는 눈치 보여서 입지도 못하겠더라구요

이런 제품들이 한 두가지가 아니라는 것이죠 이 때문에 KREAM에서는 딱 한정된 수량만 재고가 나오기 때문에 개성도 챙기고 날씨에 맞게 준비가 가능하다는 것이 진짜 큰 장점이라고 저는 봅니다 다른데 하고 마찬가지로 KREAM에서도 시즌별 새 상품이 나오기는 합니다 하지만 엄청나게 쏟아 내지는 않거든요 즉 이런 유동적인 상황으로써는 제격이라고 다들 보는 것이죠

그래서 사람들이 KREAM을 자주 이용을 할 수 밖에 없는게 트렌드 때문이다 뭐다 하는데 저는 솔직히 이런 전 세계적으로 변하는 기온이 한 몫을 했다고 봅니다 여러분들도 지금 하나만 생각해서 패션 챙기는 그런 것들이 아닙니다 앞으로는 이런 변화에 적응을 해야 되는 상황이 꼭 옵니다 겨울에 얉은 것을 입으면 추운게 당연 하듯이 우리는 둘다 챙기자구요